꽈리가 담은 삶의 우주
이애리 : 작은 열매, 큰 세상
뉴스핌 2023.04.28
 

"꽈리가 담은 삶의 우주"...


'꽈리 작가' 이애리 초대전 '작은 열매, 큰 세상'

갤러리마리(서울시 종로구 경희궁1길 35 마리빌딩)는 4월 28일부터 6월 1일까지 이애리 작가의 개인전 《작은 열매, 큰 세상》을 개최한다. 조그마한 씨앗이 더 큰 바깥 세상으로 내보내어지는 과정처럼 작가가 장지 위에 세필로 그은 셀 수 없이 많은 선은 쉼없이 이어지며 다채로운 삶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얇고 가는 선으로 작은 열매를 만들고, 그 열매들이 하나둘 모여 각자의 작은 세상을 이루어가며, 모양과 크기가 다양한 꽈리들이 변주하면서 화면은 하나의 거대한 세상이 된다. 현대사회에서 개개인의 다양성이 만들어가는 조화와 화합을 조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꽈리는 그 모습과 연관된 여러가지의 상징성이 존재한다. 어두운 밤 붉게 켜진 작은 초롱과 닮아 등롱초(燈籠草)로도 불리는 꽈리는 어둠을 밝힌다는 의미에서 길상과 성공을 상징한다. 씨앗을 감싼 꽈리의 모습이 아기를 품은 엄마의 형상과 닮아있어 다산, 다복, 사랑을 상징하며 복주머니를 연상시키는 모습으로 인해 부와 행운, 행복의 의미도 지니고 있다. 또한 꽈리가 귀신을 쫓는다고 해서 조상의 성불을 기원할 때 장식용으로도 쓰였다고 한다.

꽈리가 가진 이런 다양한 의미를 뒤늦게 알게 된 이애리 작가는 꽈리를 이루는 선 하나 하나에 작가 자신만의 이야기를 담아 시작되었던 것이 이제는 많은 사람들의 안녕과 평안을 바라는 마음도 담게 되었고, 여러 희노애락을 겪으며 스스로를 위해 수행하듯 그어내린 선들은 시간이 지나면서 모두를 이어주는 끈이 되었다고 밝힌다.

한편 이번 전시에서는 이애리 작가와 포스코스틸리온의 '포스아트(PosART)'와의 아트콜라보로 제작된 작품을 일반에 공개할 예정이다. '포스아트'는 고해상도 잉크젯프린팅 기술이 접목된 강판으로 작품의 풍부한 색상과 섬세한 질감 표현이 가능하도록 개발되었다. 또한 일반적인 회화 작품과 달리 직접 만져볼 수 있는 체험형으로 전시가 가능한 반영구적 소재이기도 하다.차가운 이미지의 철강 소재에 구현된 이애리 작가의 따뜻하고 디테일한 꽈리 작업은 기존에 느껴보지 못한 감성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가 된다.

조용준 기자


기사출처  뉴스핌 2023.04.28 →
관련전시  이애리 《작은 열매, 큰 세상》 →
 
목록보기 


HOME  /  SEARCH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검색결과수집거부
35, Gyeonghuigung-1 gil , Jongro - Gu , Seoul , Korea / TEL : +82-2-737-7600 / FAX : +82-2-725-3355
Copyright © 2016 Gallery Marie / E-mail : infogallerymarie@gmail.com
Supported by ONTOIN